바나산 정보

바나(BàNà)의 정상 구름속에 위치한 프랑스건축 양식의 로맨틱한 도시는 관광객들이 방문을 뺄 수 없는 관광지가 되었다. 

바나(Bà Nà)힐은 다낭시의 중심지에서 서쪽으로30km 떨어져 있고 높이는1,487 m 로 쯔엉썬(Trường Sơn)산맥 중에 하나며 베트남중부지방의 제일 아름다운 산맥으로 뽑히는데 매일 매일 날씨가 맑고 시원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바나힐의 유리한 환경을 파악 한 후에 2017년 썬그룹(Sun Group)은 바나힐 놀이공원 건설에 투자하여 바나힐을 프랑스 양식의 독특한 건축물과 현대적인 국제급 케이블카 시스템을 설치하여 다낭시의 제일 매력적인 관광지로 만들었다.

이전에는 관광객들이 바나힐 정상을 오르기 위해15km 거리의 산길을 힘들게 올라야 했었지만 이제는 케이블카로 30분이면 이동이 가능하다.

케이블카에서 내리자마자 바나힐의 시원한 공기와 햇빛, 바람, 구름이 관광객을 환영한다. 계속 걷다 보면 건물사이 날리고 있는 구름을 직접 느낄 수 있다.

바나힐 정상에 서면 요정들의 천국인 나라에 들어온 것 같은 느낌이 든다. 평상시 걱정 이나 어지러웠떤 모든 생각들이 점점 사라지면서 대신에 광대한 천국에서 들어온 듯한 상쾌함을 느낄 수 있다.

바나힐 놀이공원의Le Jardin d’Amour 화원 부터 올라가는 통로를 따라 다양한 꽃들이 피어 있다. 화원 공간은 아치형 양식으로 꿈의 나라 정원, 원앙정원 등이 설치되어있다.

사랑스러운Le Jardin d’Amour 화원을 지나서 프랑스마을으로 도착했다. 프랑스마을은 구름위에 있는 마을로 불리며 바나힐의 장소 중에서도 관광객에게 제일 인상 깊은 공간이다. 마을의 고대적인 건물과 광장, 성당, 호텔 및 골목들이 잘 연결되어 건설되었다. 마을을 산책하다보면 20세기 초 전통 프랑스마을에 왔다는 생각이 든다.

맥주축제 기간 맞게 오면 무료로 맥주 한 컵을 마시며 세계 여러나라에서 온 공연자들의 공연을 감상하고 축제 분위기를 함께 즐길 수 있기 때문에 진짜 유럽축제에 참가하고 있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다.  

바나힐의 종탑을 올라가면 불교적인 건출물도 관람할 수 있다. 종탑안에는 정교한 기술로 주조한 종이 있다. 종탑에서 멀리 보면 광대한 하늘 속에 프랑스 마을의 전체풍경과 푸른 해변으로 반짝반짝 거리는 햇빛 아래에 있는 다낭시의 풍경을 볼 수 있다.

바나힐의 밤은 조용하고 반짝 거려서 더 신비롭다. 밤이 되면 산위의 온도가 떨어지기 때문에 겨울처럼 날씨가 춥다. 그리고 멀리로 보이는 다낭시의 전등빛은 수천개의 양초처럼 보이며 ‘구름 속 도시’의 밤을 따뜻하게 녹여준다./.